[한·아세안 특별정상회담] 캄보디아, 한국 전자정부 기술 채택

작성자
kampucheanews
작성일
2020-04-26 22:17
조회
503
50만달러 규모의 전자정부 종합계획 수립 지원

【캄푸치아신문 : 2019년 11월 30일】한국 전자정부 기술이 캄보디아에 진출하게 됐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트람이우텍 캄보디아 체신장관은 25일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한-캄보디아 전자정부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행안부는 캄보디아 체신부가 추진하는 50만달러 규모의 전자정부 종합계획 수립을 지원한다.

행안부는 캄보디아 정부가 중국과 싱가포르 등 전자정부 협력을 원한 국가들을 제치고 한국에 전자정부 기술 전수를 요청했다는 점에서 이번 업무협약에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캄보디아는 중국, 싱가포르 대비 한국 전자정부 기술이 적합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행안부는 2015년부터 전자정부 정책관리자 과정에 캄보디아 공무원 15명을 초청해 한국형 전자정부를 소개하는 등 교류를 진행했다. 지난해에는 캄보디아 주민등록시스템 구축을 위해 법제도 개선방안과 시스템 구축 방안을 지원했다. 캄보디아 현지에 실무협력사절단을 파견해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한국 전자정부 경험도 꾸준히 전수했다.

업무협약 종료 시점은 캄보디아 전자정부 종합계획 수립 사업이 내년 6월까지 완료되는 것을 고려해 2020년 12월로 결정했다. 또한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양국 간 전자정부 교량 역할을 할 수 있는 한국 전자정부 전문가를 캄보디아에 파견하기로 했다. 사업내용, 재원활용 세부계획 등은 업무협약 체결 이후 세부 분담금계약(CA)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 캄푸치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