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일본 합작 제과공장 가동

작성자
kampucheanews
작성일
2019-10-25 23:55
조회
403
【캄푸치아신문 : 2019년 8월 15일자】캄보디아와 일본 제과업체가 합작으로 만든 ‘릴리카메다’(LyLy Kameda Co. Ltd) 공장이 10일 공식 가동에 들어갔다.

릴리카메다(자본금 1800만달러)는 로컬 릴리식품 측이 51%, 카메다제과가 49%의 지분을 갖고 있다.

프놈펜시(市) 외곽인 푸센체이구(區)에 소재한 릴리카메다 공장은 지난 1월부터 쌀과자와 기타 스낵류 등 5가지 종류의 과자를 만들어 호주와 뉴질랜드로 수출해왔다.

2002년 설립한 릴리식품은 연간 3000t 이상의 과자를 만들어, 65%는 국내에서 판매하고, 35%는 수출하고 있다. 1957년 설립한 카메다제과는 주로 쌀과자와 스낵을 제조하는 일본 중견기업이다.

미국과 캐나다, 태국 등에 이어 캄보디아에 여섯 번째 해외공장을 만든 것에 대해 카메다제과 측은 무역 혜택 때문이라고 밝혔다.

[ⓒ 캄푸치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